114.Greek House

2005.02.21 06:15 Restaurant
이 세상에는 여러 나라의 다양한 음식들이 있긴 하지만 하나하나 따져 놓고 보면
음식이라는 것 역시 사람이 먹는 것이라 결국 보면 다 엇비슷 하더라구요.
오늘은 그리스 음식 중의 하나인 Gyros를 싸게 파는 곳, Greek House로 갑니다.

주문메뉴 : Gyros Plate ($5.00 + pita bread 추가 + 콜라 = $6.15)

말이 좋아 Greek House지 간단하게 Gyros류와 샐러드만 간단하게 파는 집입니다.
그래도 학교 근처에서는 비교적 싼 값에 배불리 먹을 수 있어서 가끔 찾는 집이지요.
☞밀피유님의 "그리스 음식점 - 기로스" 의 음식가격과 비교하면 아주 싼 집이구요.
당연히 단순비교는 어리석은 생각이겠지만 어쨌든 싸게 먹을 수 있다지요..^^

지로스란 피타브레드에 여러 종류의 구운 고기(보통 양고기)를 올리거나 혹은 집어 넣어서
빵과 함께 싸 먹는 음식
을 말합니다. 즉, 지로스는 구운 고기 음식류를 뜻하는 듯..
Pita Bread는 아마도 둥글다는 뜻의 "Pie"에서 나온 듯하고 소위 Flat Bread의 대명사이자
빵이 두겹으로 주머니처럼 되어 있어서 Pocket Bread라고도 부릅니다.


결국 지로스란 음식은 빙글빙글 돌면서 구워진 고기를 동그란 빵에 싸서 먹어주는 것.
Gyro가 "회전"을 의미하거든요. 거의 케밥과 비슷하다고 보시면 되겠네요.
저는 이 빵을 처음 봤을 때 도미노피자의 더블크러스트의 도우가 생각이 났다는..^^

사진에 마요네즈처럼 보이는 소스는 차지끼(Tzatziki)라는 족보 있는 소스로서
요구르트에 마늘과 오이 등을 잔뜩 집어넣어서 맛이 굉장히 시원하더군요.
샐러드에는 그 유명한 올리브 오일과 레몬 그리고 식초로 만든 소스도 제 입맛에는 딱.

지로스는 멕시코의 타코(Taco), 인도의 난(Naan), 터키의 케밥(Kebab)과 아주 비슷하죠.
여기에 우리나라 빈대떡 혹은 부침개, 이태리 피자(Pizza) 까지 생각이 미치게 되면
결국 재료만 지역에 따라 차이가 날 뿐, 먹는 방식은 다 엇비슷하다는 결론에 도달합니다.

언젠가 진짜 그리스 음식 먹으러 그리스 한번 꼭 가줘야겠습니다.

'Restaurant'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6.Pad Thai  (12) 2005.03.04
115.Los Dos Amigos  (14) 2005.02.26
114.Greek House  (9) 2005.02.21
113. Wendy's  (12) 2005.02.15
112. 청향  (6) 2005.02.04
111.바이킹 부페(Viking Buffet)  (10) 2005.01.28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5에 저만큼의 음식이라...
    매일가겠습니다..
  2. 윽. 양고기 .... -_-+
    그리스는 에메랄드 빛 해변이 죽음이라던데요 ...
    음식은 음 ....
    • OldBoy
    • 2005.02.21 09:29 신고
    $5에 매일 저걸 먹을수는 없을겁니다. 금새 질리겠는걸요... 특히나 저 감자튀김을 보니 막 과거가 스치고 지나가는군요. 털썩...ㅠㅠ
  3. 일모리님 : 가끔은 먹어줄만 하답니다..^^

    dictee님 : 저도 못 가봐서 꼭 가겠다고 다짐하고 있죠. 음식도 좋더라는..^^

    올드보이님 : 감자튀김은 지로스 고기를 만들 때 재어 놓는 양념과 고기 자체의 기름으로 튀겨서 그런지 무척 담백하고 고소하답니다.
    제가 여태 먹어본 감자튀김 중 제일 맛있었다는..^^
    • OldBoy
    • 2005.02.22 00:56 신고
    감자튀김에 대한 충격적인 과거가 있어서
    그 어떤 감자튀김도 절래절래 도리도리 깨작깨작~ 입니다.
    • 창걸
    • 2005.02.22 08:18 신고
    ㅎㅎ 형님두 자주 가시는 군요.. 저도 저기 아주 좋아합니다... 제 입장에서도 그릭하우스 감자튀김이 젤 맛있는 거 같습니다...
    • 푸무클
    • 2005.02.22 08:21 신고
    맛있겠어요 :)
    특히..차지끼라는 소스..맛보고 싶은걸요..
    • Seattlelite
    • 2005.06.02 14:37 신고
    정말 몸에 좋다는 그리스 음식이 전 참 친해지기 힘들더라구요. Gyros도 맛은 나쁘지 않았지만, 계속해서 찾아지지는 않았구요. 첨엔 어떻게 읽어야 할지 몰라서 "자이로스"라고 했다가 그리스인 주인 아저씨가 "Yee-ro"라고 발음한다고 알려주시더군요. 뭐 자이로, 지로스, 가이로스 등등 다양하게 읽히고 있는 모양이지만 모로 가도 서울만 가면 되는 거 아니겠습니까? 제 미국 친구는 gyroscope에서처럼 발음하면 되는 거 아니냐구 하긴 하더군요.
    • 달걀지단
    • 2005.12.05 22:40 신고
    ㅠ.ㅠ 이런사진 고문입니다요